국립 박물관

라오스와 프랑스의 새로운 관계를 상징하고 있는 왕궁 혹은 “골든 팔라스”는 루앙 프라방이 라오스 프랑스 식민지가 되기 몇 년 전인 1904년에서 1909년 사이에 졌습니다. 이 궁전의 디자인은 프랑스의 “예술” (미술)과 라오스의 토속 건축 요소가 결함되어 있었지만, 라오스 문화에 더 적합한 지붕 꼭대기를 수정하기로 한 시사방봉 왕이 즉위할 때 완성되었다고 합니다. 오늘날, 국립 박물관은 루앙 프라방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최고의 장소 중 하나입니다.

사이 바트 (암스 산)

루앙 프라방의 다양한 와트에서 왔으며 사프란 옷을 입고 구호금을 모으는 승려와 수련자들은 오전 5:30분에 시작합니다. 라오스 사람들은 쌀밥과 다른 음식들을 준비하여 승려들에게 이를 나눠줄 수 있도록 기다립니다. 이 의식 행사는 조용하게 진행됩니다. 문화정 중요성과 사이 바트의 아름다움은 관광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습니다. 대부분의 여행객들은 구 시내 중심가 및 사카린 거리를 따라 의식에 참가합니다.

야시장

오후 5시에서 10시까지 영업하며, 이 시장은 시사방봉 도로를 따라 위치하고 있습니다. 관광 안내소 근처에서 시작하여 왕궁 박물관까지 이어져 있습니다. 매일 저녁, 이 도로는 교통이 통제되며, 시장을 열 수 있도록 보행자 도로로 변신하게 됩니다.

거의 250 업체가 있는 시장은 다양한 인종이 만든 공예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. 포장마차에는 섬유, 도자기, 골동품, 그림 및 커피, 차, 담요, 신발, 골동품 은, 가방, 장식품 및 재생 제품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. 다른 곳에서 찾기 힘든 야시장에서는 매우 흥미로운 상품들을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.

전통 예술 및 민족학 센터

2006년부터 시작된 전통 예술 및 민족한 센터는 라오스의 다양한 민족 문화에 헌신하는 비영리 민간 답체입니다.

UNESCO 세계 문화 유산으로 지정된 루앙 프라방의 유서있는 건물에 위치하고 있으며, 박물관의 상설 전시장에는 의복부터 개인 용품, 종교적 도구 및 작업 도구와 같은 다양한 유물이 전시되어 있습니다.

이 센터는 관광객들이 라오스의 다양한 종족의 생활 양식과 전통을 이해하는 것을 돕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

루앙 프라방 근처

테드 쿠앙 시 폭포

테드 쿠앙 시 폭포는 루앙 프라방에서 남서쪽으로 30 km 떨어질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. 용감한 관광객들은 강을 건너 새끼 새들로 가득찬 숲으로 가기 위해 폭포의 오른편을 올라갑니다. 한 개의 경로에서 곰을 볼 수도 있습니다! 수영은 폭포의 상단과 하단의 자연 수영장에서만 허용됩니다.

테드 세 폭포

비엔티안으로 향하는 방향으로 루앙 프라방에서 20 km 떨어져 있습니다. 테드 세 폭포는 우기에는 흥미로운 광경을 볼 수 있지만, 10월부터 4월까지 건기에는 물의 흐름이 일정하지 않아, 구경할 수 없을 수도 있습니다.

비록 테드 쿠왕 시 폭포보다 복잡하지는 않지만, 여러 개의 “욕조” 계단 덕분에 천연 마사지를 받을 수 있습니다.

팍 오우 동굴

배로 2시간 혹은 턱턱으로 1시간 소요됩니다

“입 오우”인 팍 오우 동굴은 오우 강과 메콩 강의 합류점에 위치하고 있습니다. 이 강들은 루앙 프라방 지역의 중요한 종교적 상징 중 하나이며 수많은 전설이 내려오고 있습니다. 수년동안, 수천개의 부처님 동상이 이 동굴에 보관되어 왔습니다.

루앙 프라방에서 약 30 km 떨어진 메콩 강 상류에 위치하고 있는 이 동굴은 보트 혹은 턱턱으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. 편안하게 가고자 한다면, 강으로 가는 것을 추천하여 드립니다. 길로 가는 것은 1/3 정도이지만, 광광하기에 초치적인 장소입니다.